우선 Firefox에서의 문제입니다.

요즘 웹페이지에 들어있는 대부분의 미디어 파일들은 스트리밍 방식의 파일(ASF같은)을 이용하거나, 동영상같은 경우 YouTube에서와 같이 플래시 방식을 이용하지만, 여전히 개인 웹페이지의 경우 MP3 파일을 직접적으로 임베딩시키는 경우가 종종 있지요. 이게 예전에 IE를 쓸 때만 하더라도 크게 못느꼈던 부분인데, Firefox를 쓰면서 무조건 Quicktime을 설치하라고 시키는군요. MP3 파일의 경우 굳이 Quicktime을 안쓰고 Windows의 경우 WMP로도 가능한데 왜 그렇게 하는지 알 수 없는 부분입니다.

문제는 이게 한번 Quicktime을 설치하고 나면 다른것으로 풀리질 않는군요. 제가 사용하는 Windows Vista 64비트 환경에선 더욱 심각합니다. Windows XP에서야 Quicktime 자체의 MIME 설정으로 풀 수 있다지만, Windows Vista에선 MIME 설정에서 바로 연결되는 기본 프로그램 설정에서 해당 파일 연결을 해제해도 Quicktime을 설치하고 나면 꼭 그 파일은 여전히 Quicktime에 종속되는 문제가 발생합니다.

이렇게 해제해줘도 아무 소용 없습니다. 오직 오프라인 파일에서만 통할 뿐, 웹페이지에 임베디드되어있는 미디어 파일은 모두 퀵타임과 강제적으로 연결됩니다.



뭐 Quicktime 자체도 괜찮은 프로그램이라 어지간하면 그냥 사용하라는 말도 있지만, 문제는 기존 WMP 연결에서 그냥 지원되었던 파일 다운로드나 속성보기같은게 Quicktime으로 연결되면 모두 막힌다는데 있습니다. 그래서 어지간하면 Windows 환경에선 Quicktime을 안쓰려고 하는 것이죠. (뭐 Quicktime 자체의 무게까지 말한다면 글이 한없이 길어지니 이 이상은 생략합니다)


뭐 어찌 되었던 현재 iPod Touch를 사용중이라 싫든 좋든 Quicktime을 설치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냥 iPod였다면 어차피 음악 싱크만 가능하게 Windows Media Player에서 플러그인을 통해 동기화시키는 방법이 있긴 하더군요. 하지만 Touch Pod의 경우 그런 방법이 없기에 어쩔 수 없이 iTunes를 설치했고 때문에 Quicktime도 설치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그렇게 Quicktime을 설치하려 해도 또 여의치가 않더군요. 그것은 Windows Vista와의 호환성 문제입니다. 국내 웹사이트에선 제대로 해당 주제 글을 찾을 수가 없었는데, Google에서 "Quicktime Black Bar"로 검색하면, 난리도 아니더군요. 벌써 수년 전부터 이에 대한 문제가 꾸준히 제기되어 오고 있었는데 여전히 뾰족한 해결책이 없다고 말이죠.

노란색 사각형 안에 보여야 할 컨트롤 부분이 나타나질 않습니다.


이 문제들을 보면 해결책이 없는건 아닙니다. 다만 그것은 완전한 해결책이라기보다는 미봉책에 불과할 뿐이며, 경우에 따라선 다른 문제를 야기하기도 하지요.

일단 Quicktime에의 강제연결의 경우 Quicktime Alternative라는 프로그램 설치로 적어도 IE에서 기본 미디어파일을 잡아먹는 Quicktime 연결을 해소할 수 있다고 합니다. 다만 이것의 문제는 종종 있는 iTunes 업데이트에 따라 Quicktime Alternative 역시 자주 재설치를 해줘야 한다는 것입니다. 또한 IE를 제외한 다른 웹브라우저에서의 Quicktime 종속 문제는 여전히 해결이 되지 않기도 하고요.

또다른 방법으론 Firefox의 plugin.dat 파일 수정을 통한 방법이 있습니다만, 이것 역시 Firefox의 버전업에 따라 방법이 계속 달라지며, 개인 PC 설정에 따라 통일된 방법이 없어서 자칫 Firefox 설정 자체가 망가지기도 합니다. 방법 자체가 초보자가 쓸만한 방법이 아니기도 하고요.

제어 부분의 Black Bar의 경우 해당 웹 브라우저를 XPSP2 호환성 모드로 실행해 주면 제대로 나온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 경우 Quicktime이 작동할 때 에어로 인터페이스가 꺼져버리는 문제가 발생하지요.


뭐 결론을 말하자면, Windows 환경에서 Quicktime을 쓰는건 참 난감한 일입니다. 안쓸수 있다면 안쓰면 좋은데, 최소 Firefox 사용을 위해서 어쩔수 없이 설치해야 할 뿐더러, iPod의 경우는 빼도박도 못하지요. 오늘 Snow Leopard가 정식 출시되면서 그에 따라 Quicktime도 Quicktime X라면서 대대적인 버전업이 있었는데, Windows 버전은 언제 나올지 알 수 없지만 만약 나온다면 이런 문제들이 해결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P.S. 사실 이것 때문에 요즘 iPod Touch 사용을 포기하는걸 매우 심각하게 고민중입니다. 여태까지 Wi-Fi 웹서핑이 가능한 포터블 미디어 기기가 없어서 사실 이게 헛된 바람이었는데, 요즘 ZuneHD가 나온다고 해서 나름 희망(?)이 보인다고나 할까요? 어쨋든 iPod Touch를 안쓰면 굳이 iTunes도 설치할 이유가 없고 또한 Quicktime 역시 설치할 이유 한가지가 줄어드니깐요.

P.S #2. 다른것보다 왜 Firefox는 MP3 기본 연결 프로그램을 Quicktime으로 지정했는지 알다가도 모를 일입니다. 뭔가 정치적인 의도가 있는 것일까요?



Posted by MaanMaan